열린책들 로고 열린책들 슬로건
홈 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맵 영문 문의게시판
 
 
 
 
경제 규칙 다시 쓰기
조지프 스티글리츠
사흘 그리고 한 인생
피에르 르메트르
서울 선언
김시덕
열린책들 도서목록
 
Home > 열린책들 > 새로 나온 책
새로나온책  
 
나디아 이야기
브릿 베넷(Brit Bennett)
정연희
열린책들
2020년 01월 20일
견장정 / 440 면
978-89-329-1991-1 03840
미국 문학 / 현대 소설 / 성장 소설 / 여성 소설
15,800
 
 
 

 
『뉴욕 타임스』 베스트셀러!
2016 전미 도서 재단 선정 <젊은 작가 5인상> 
NPR, 『엔터테인먼트 위클리』, 『보그』 선정 <최고의 책>

젊은 미국 작가의 강렬한 데뷔작
성장으로 나아가는 새로운 여성 서사의 탄생!

미국의 젊은 작가 브릿 베넷의 데뷔 소설 『나디아 이야기』가 정연희 씨의 번역으로 열린책들에서 출간되었다. 앞서 영국, 이탈리아, 프랑스, 독일 등 전 세계 10여 개국에서 번역되었다. 2016년 전미 도서 재단으로부터 35세 이하의 작가에게 주어지는 젊은 작가 5인상을 받았다. 브릿 베넷의 이 강렬한 데뷔작은 발표 즉시 평단의 찬사를 받았으며 미국에서만 10만 부 이상의 판매고를 올렸다. 현재 워너 브라더스에서 영화로도 제작 중이다.
『엘리너 올리펀트는 완전 괜찮아』, 『비와 별이 내리는 밤』, 『그 겨울의 일주일』 등을 번역한 정연희 역자는 브릿 베넷의 진지하고 유려한 문장을 한국어로 자연스럽게 옮겼다.

지난날 다른 선택을 했더라면,
오늘이 달라졌을까?

『나디아 이야기』의 주인공 나디아는 열일곱 살에 들어서며 뼈아픈 상처를 연이어 겪는다. 어머니의 갑작스러운 자살이 있은 후 상실감과 불안에 시달린다. 그러다 한때 유명 풋볼 선수였지만 심각한 부상을 입은 후 식당에서 일하는 루크를 알게 된다. 성인인 데다 매력적인 외모를 지닌 그에게 푹 빠지지만 루크는 나디아와의 연애를 비밀에 부쳐 두기를 원한다. 목사 아들인 루크는 도덕적 감시에서 자유롭지 못한 자신의 처지를 늘 염두에 둔다. 명문 대학 입학을 앞두고 나디아는 임신 사실을 확인한다. 결국 미래를 포기할 수 없어 중절을 결심한다. 루크는 부모님에게 수술비를 얻어 나디아에게 건넨다. 돈의 출처를 모른 채 홀로 수술을 받은 나디아는 아픔을 딛고 학업에 열중하고, 로스쿨에 진학한다.

나디아, 루크, 오브리는 선택의 무게에서 완전히 자유롭지 못한 채 성장의 고민 속에 자신의 인생을 만들어 간다. 언제 어느 순간 무슨 일로 흔들릴지 모르는 인생이다. 그리고 그 배경에 사회적 한계가 존재한다. 인종 차별, 지역 사회, 가족, 성(性) 등. 그러나 우리는 그 안에서 우리 자신을 최대한 펼치며 살아간다. 그것이 삶이기에. ― <옮긴이의 말> 중에서

『나디아 이야기』는 고통스러운 상황을 이성적으로 받아들이고 주체적인 삶으로 한 걸음 한 걸음 나아가는 여성의 이야기를 그린다. 자칫 비극으로 치부될 수 있는 인생의 여러 사건 앞에서 나디아는 쉽게 굴복하지 않는다. 세월이 흐르는 동안 후퇴 없이 성장하며 완숙한 영혼으로 거듭난다. 단순한 우정을 넘어선 친구 오브리와의 관계, 단순한 연애를 넘어선 루크와의 관계를 나디아는 나름의 방식으로 정리해 나간다.
나디아의 판단과 행동은 완벽하지 않다. 그 결과가 때로 스스로에게 실망과 좌절을 안기지만, 그녀는 타고난 인내심으로 위기를 다스린다. 한 사람의 상처와 실패는 그가 관계 맺고 있는 타인들, 그가 속한 집단에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나디아 이야기』는 여실히 보여 준다. 집단의 규범과 통제의 이면에 도사리고 있는 개개인의 비속함도 드러난다. 브릿 베넷은 『나디아 이야기』를 통해 자기 것이 아닌 삶에 대한 몰이해, 편파, 과단이 우리 일상의 전반에 얼마나 태연하게 스며 있는지에 관해 말한다.

예리한 관찰과 정확한 언어,
모두가 공감할 삶의 숙제를 다룬 수작!

브릿 베넷은 1990년생의 젊은 미국 작가다. 스탠퍼드 대학 졸업 후 미시간 대학에서 대학생 작가들에게 주는 허스턴/라이트상과 대학원생 단편 부문에서 홉우드상을 받았다. 『나디아 이야기』의 집필에 착수했을 당시, 그녀의 나이는 주인공 나디아와 같은 열일곱 살이었다. 그리고 작품을 구상한지 7년이 꼬박 흘렀다. 나디아처럼 그녀도 고향을 떠나 대학에 진학하고 다른 환경에 적응했으나 여전히 성장기를 지배한 지역 사회 집단의 영향을 받았다. 브릿 베넷은 한 인터뷰에서 『나디아 이야기』를 쓰며 그녀 자신도 성장했다는 고백을 전한다. 『나디아 이야기』는 완고한 믿음과 강박의 틈을 비집고 삶을 장악하고야 마는 사건들, 뜻하지 않은 결과가 우리 내면을 움직이고 앞으로 나아가게 한다는 것을 섬세하게 그린 수작이다.
 
 
열린책들
열린책들 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