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책들 로고 열린책들 슬로건
홈 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맵 영문 문의게시판
 
 
 
 
경제 규칙 다시 쓰기
조지프 스티글리츠
사흘 그리고 한 인생
피에르 르메트르
서울 선언
김시덕
열린책들 도서목록
 
Home > 검색 결과
검색결과  
 
곰이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대(Bear has a story to tell)
필립 C. 스테드(Philip C. stead)
이예원
별천지
2012년 10월 25일
/ 32 면
978-89-94041-58-2 77840
10,800
 
 
 

2011년 칼데콧 메달 수상작 『아모스 할아버지가 아픈 날』
필립 C. 스테드와 에린 E. 스테드 부부의 두 번째 작품!

뉴욕 타임스어린이 그림책 부문 3주 연속 베스트셀러


이야기 작가인 필립 C. 스테드와 일러스트 작가 엘린 E. 스테드는 부부입니다. 이 젊은 부부 작가의 첫 작품인 『아모스 할아버지가 아픈 날』은 2011년 칼데콧 메달을 수상했고, 2010년 뉴욕 타임스 최우수 그림책에 선정되었습니다. 이 작품으로 뛰어난 작품성을 객관적으로 인정받은 스테드 부부는 또다시 서정적이고 아름다운 두 번째 작품『곰이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대』를 펴냈습니다. 올해 9월에 미국에서 출간되어 여러 언론에서 호평을 받았고, 뉴욕 타임스 어린이 그림책 베스트셀러로 선정되며 큰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줄거리

낙엽이 수북이 쌓여 있는 깊은 숲 속. 동물 친구들에게 재미있는 이야기를 들려주고 싶은 곰이 한 마리 있습니다. 하지만 겨울이 다가오는 늦은 가을에는 친구들끼리 이야기를 나누는 일이 쉽지 않습니다. 동물들은 겨울을 맞은 준비들을 하느라 여념이 없기 때문이지요. 쥐는 씨앗을 모아야 하고, 오리는 남쪽 나라로 날아가야 하고, 개구리는 따뜻한 잠자리를 찾아야 합니다. 친구들을 찾아간 곰은 이야기를 해주기는커녕 겨울 준비를 도와주느라 덩달아 바빠집니다. 어느새 겨울의 첫 눈송이가 흩날리기 시작하고, 곰도 겨울잠에 들어야 합니다. 이렇게 모든 숲 속 동물들이 각자의 겨울을 맞았습니다. 몇 달이 지나면 햇살 좋은 봄이 찾아오겠지요. 그런데 봄이 오면, 과연 곰은 친구들에게 하고 싶었던 이야기를 들려줄 수 있을까요?


우정과 인내의 소중함을 알려 주는 사랑스러운 이야기

『곰이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대』는 우정과 인내의 소중함을 알려 주는 재미있는 우화입니다. 이 그림책에서는 그동안 봐오던 크고 무서운 곰이 아닌, 착하고 심성 고운 곰이 등장합니다. 자기보다 훨씬 작은 동물들의 이야기를 듣기 위해 기꺼이 몸을 숙이는 곰은 마치 우리의 친구처럼 아주 친근감 있게 다가옵니다. 도대체 무슨 이야기를 해주고 싶은 건지, 친구들을 찾아가 이야기를 들어달라고 말하는 모습이 엉뚱하게도 느껴집니다. 착한 곰은 친구들이 자신의 이야기에 귀 기울여 주지 않는 것에 서운해하지 않습니다. 오히려 겨울 준비로 바쁜 친구들의 사정을 다 이해해 주고 따뜻한 마음씨로 친구들을 도와줍니다. 겨울이 끝난 후, 친구들도 곰이 베푼 정성을 잊지 않습니다. 곰의 이야기를 듣기 위해 한자리에 모인 친구들은 아마 곰을 아주 기쁘게 해주었을 겁니다. 『곰이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대』는 짤막한 이야기 속에서도 동물들의 깊은 배려와 우정을 따뜻하게 묘사하며 어린이 독자들의 마음속에 잔잔한 감동을 선사합니다.


자연의 아름다움을 포착한 서정적인 색감

『곰이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대』는 가을과 겨울, 그리고 봄에 이르는 계절의 변화와 계절에 따라 다른 삶을 꾸려야 하는 동물들의 생활을 그려 냅니다. 에린 E. 스테드는 연필로 섬세한 그린 뒤 서정적인 수채화로 색칠했습니다. 계절에 어울리는 따뜻한 색감이 숲과 자연의 흐름을 아름답게 보여 줍니다. 많은 색깔을 쓰지 않고, 여백을 굳이 채우려 하지 않는 여유로운 솜씨가 긴 여운을 남깁니다.
 
열린책들
열린책들 주소